별이의 우리이야기 | astra.pe.kr
처음으로  |  사이트맵  | 
    
별이이야기 
자유이야기 
음악이야기 
손님이야기 
남집이야기 
방명록 *
자유스럽고 부담없이 이야기 하는 자유게시판입니다. 좋은 분위기가 유지될수 있도록 서로 예의를 지켜주세요.
광고나 비방글등 보다는 여러분들이 살아가는 이야기를 듣고 싶네요. *^^*


오! 피카소… 미술품 경매사상 역대최고가 낙찰
최춘환  (홈페이지) 2004-06-03 21:30:19  |  추천 : 231  |  조회 : 1,366




역시 피카소였다...
20세기 천재화가 파블로 피카소의 ‘파이프를 든 소년’(1905)이 미술품 경매사상 최고가 기록을 세웠다. ‘파이프를…’은 5일 오후 7시(현지시각) 미국 뉴욕 소더비 경매에서 9300만달러에 낙찰됐다. 여기에 수수료를 포함, 작품 가격은 1억416만8000달러(약 1200억원)에 달했다. 그간 최고 기록은 지난 1990년 크리스티 경매에서 일본 제지회사 회장에게 팔린 고흐의 ‘의사 가셰의 초상’(1890년작·8250만달러)이었다.

이날 경매서 ‘파이프를…’은 5500만달러에서 출발, 예상가 7000만달러를 훌쩍 뛰어넘었고 치열한 막판 경합 끝에 전화로 응찰한 익명의 인물에게 돌아갔다. 이날 경매는 존 헤이 휘트니·베시 휘트니 부부가 세운 ‘그린트리’ 재단이 공익사업을 위한 기금마련을 위해 내놓은 작품 34점으로 진행됐다. 지금은 고인이 된 휘트니 부부는 20세기 미국서 가장 유명한 컬렉터. 휘트니 부부는 ‘파이프를…’을 지난 1950년 3만달러에 구입했다. 피카소가 스물네 살 때 그린 이 작품은 화가가 파리 몽마르트르에 있던 작업실 주위에서 만난 소년이 모델이다. 머리에 화관을 쓴 채 왼손에 파이프를 든 소년이 등장하는 이 그림은 피카소의 장미 시대의 걸작으로 평가받고 있다.

존 헤이 휘트니는 인터내셔널 헤럴드 트리뷴 회장·영국대사 등을 지냈다. 자선사업가로도 유명한 부인 휘트니 여사는 1998년 작고 당시 미국 미술관 4곳에 총 3억달러어치에 달하는 미술품을 남겼다. 현재 경매가 3위에 올라 있는 르누아르의 ‘물랭 드 라 갈레트’(7810만달러), 6위인 세잔의 정물화(6050만달러) 등도 한때 휘트니 부부 소유였다. 이로써 역대 경매가 순위 10위에 피카소와 고흐가 각각 4점, 3점씩 올리게 됐다.



안녕하세요 별이의 집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좋은 시간되세요.

최춘환




영사마 ( 2004-06-04 17:15:25 )
멋지다..
로또됨 사야지! 불끈!



번호 사진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3  모네 - 인상,해돋이    최춘환 2004/07/12 363 2491
 오! 피카소… 미술품 경매사상 역대최고가 낙찰  [1]  최춘환 2004/06/03 231 1366
11  플란더스의 개와 네로의 꿈 그리고 루벤스...    최춘환 2004/06/01 265 1350
10  드가 - 아라베스크의 끝남    최춘환 2004/06/01 251 1531
9  고갱 - 안젤 사르트    최춘환 2004/06/01 260 1325
8  마네 - 풀밭위의 점심    최춘환 2004/06/01 237 1169
7  세잔 - 사과작품들    최춘환 2004/06/01 294 1225
6  밀레 - 만종    최춘환 2004/06/01 235 1133
5  자크 루이 다비드 - 알프스를 넘는 나폴레옹    최춘환 2004/06/01 208 1546
4  수묵화    최춘환 2004/05/28 241 1110
3  빈센트 반 고흐 - 해바라기    최춘환 2004/05/26 239 1236
2  민영 홈페이지에 있는 사진    최춘환 2004/05/24 201 1154
1  ㅅㄷㄴㅅ    최춘환 2004/05/18 184 913

1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mnetv
이용안내 | 개인정보 보호정책
Copyright(c) 2001. astra.pe.kr.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webmaster@astra.pe.kr